http://commonmark.org/ - markdown 표준화 프로젝트

What is Markdown?

Markdown is a plain text format for writing structured documents, based on conventions used for indicating formatting in email and usenet posts. It was developed in 2004 byJohn Gruber, who wrote the first markdown-to-html converter in Perl, and it soon became widely used in websites. By 2014 there were dozens of implementations in many languages.

Why is a spec needed?

John Gruber’s canonical description of Markdown’s syntax does not specify the syntax unambiguously.

In the absence of a spec, early implementers consulted the original Markdown.pl code to resolve these ambiguities. But Markdown.pl was quite buggy, and gave manifestly bad results in many cases, so it was not a satisfactory replacement for a spec.

이슈나 위키 문서를 작성할 때 구문 강조와 포맷팅의 적절한 사용은 읽는 이의 가독성을 높여주는 중요한 작업이다.  

레드마인은 이를 위해 텍스타일(Textile) 이라는 포맷팅 문법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 문법에 따라 작성했을 경우 이를 형식화하여 보기 좋은 문서를 만들어 주고 있다.

단점이라면 전문 워드프로세서처럼 위지위그(WYSIWYG: What You See Is What You Get, "보는 대로 얻는다") 방식의 손쉬운 편집기를 지원하지 않고 전용 문법을 사용해야 하므로 익히기가 어렵고 문법이 다른 툴을 사용하게 되면 새로 익혀야 하는 점이다.

특히 개발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github 나 gitlab 의 경우 Textile 이 아닌 Markdown 형식의 문법을 지원하므로 레드마인과 같이 사용할 경우 수정이 필요할 수 있다.

 

하지만 전용 문법에 익숙해지면 위지위그 방식에 비해 작업 속도가 매우 빨라진다는 장점이 있다. 이슈 등록나 위키 문서 등록시 꼭 필요한 기능이므로 이 절에서는 텍스타일에 대해서 간략하게 알아보자.

 

텍스타일 포맷팅

이슈 작성, 게시판, 뉴스, 위키등 레드마인에서 작성하는 모든 문서는 텍스타일 문법을 지원하고 있다. 텍스타일은 포맷팅이 필요한 곳에 전용 태그를 삽입하고 렌더링 엔진이 이를 적절한 HTML 코드로 변환하여 표시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글꼴 및 불릿

 

코드 및 문법 강조

 

이슈와 커밋 링크

링크는 레드마인의 이슈나 커밋, 위키, 버전 등을 연결하기 위한 중요한 문법이니 잘 익혀 두자.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