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감 유형

도입부에서 이슈는 단순한 문제나 버그를 포함하는 프로젝트나 업무를 진행하면서 발생하는 모든 사안을 이슈라고 설명했다. 레드마인은 다양한 이슈를 분류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이슈의 종류를 임의로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을 "일감 유형" 메뉴를 통해 제공하고 있다.

 

설치하면 기본적으로 등록되는 이슈 종류는 결함(Bug), 새기능(Feature), 지원(Support) 세 가지이며 필요에 따라 이슈 종류를 추가/변경할 수 있다.

 

"관리" -> "일감 유형" 메뉴에 들어오면 아래 그림과 같이 기본 등록된 이슈가 표시된다.

새로운 이슈 등록시 설정한 이슈의 순서대로 이슈 유형 선택창에 표시되게 되며 첫 번째가 기본 이슈 유형이 되므로 기본 이슈 유형은 "결함" 이 된다. 새기능이나 지원을 기본으로 하고 싶다면 정렬 메뉴를 통해 순서를 조정하면 된다.

그러면 "새 일감 유형" 메뉴를 클릭해서 새로운 이슈 유형을 등록해 보자.

먼저 우리가 등록할 유형은 개선(Improvement) 로 기존에 있는 기능을 더 좋게 변경하거나 확장하는 것이다.

항목의미
이름이슈 등록 및 보기 화면에서 사용할 이슈의 이름을 입력한다.
로드맵에 표시체크하면 로드맵 보기에서 표시해 준다. 개선은 보통 소프트웨어의 변경을 수반하고 버전에 포함되는 경우가 많은 이슈이므로 로드맵에 표시하는게 좋다.
표준 항목들중요한 설정으로 이슈 유형에 따른 입력 항목들을 지정한다. 고객지원팀이나 영업팀등은 입력 항목이 많으면 어려워할 수가 있으므로 비개발 부서와 협의할 때 사용하는 이슈 유형일 경우 표준 항목들을 줄여서 입력항목을 적게 하는게 좋다.
업무흐름 복사하기

이슈 유형마다 고유의 업무 흐름을 가질 수 있다. 예를 들어 버그일 경우 "신규" -> "진행" 사이에 "버그 재연" 업무 단계를 추가하고 재연되지 않을 경우 "신규" 에서 "종료" 로 업무 흐름를 가질 수 있다.

설정을 단순화하기 위해 신규 이슈 유형 등록시 기존 업무 흐름을 복사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여기서는 "새기능" 을 선택하여 업무 흐름을 설정하자.

프로젝트이슈 유형을 사용할 프로젝트를 지정한다. 아직 등록된 프로젝트가 없다면 해당 메뉴가 표시되지 않으므로 독자에 따다 프로젝트 화면이 표시되지 않을 수 있다.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